최종발행 3154(SINCE 1986)
2017.12.17  오후 5:01:24
전체 외항 내항 항만 물류 수산 여객/레져 사람들/단신 해경/해군 외신 조선
ID저장  
포토뉴스
가장 많이 본 뉴스
기획
캠코선박운용/주간..
KMI 주간동향이..
사고만 나면 '해..
해양수산 공공기관..
항만공사 국감 어..
해사자료실
2017년 크루즈 입항(제..
한국선급, 9.87 ..
해양수산부 주간동향<8.3..
주간해운시장 동향(12월1..
독자참여 마당
- 독자투고
- 기사제보
- 해사신문에 바란다
설문조사
진행중인 설문이 없습니다.

 


기사등록일 : 2017-08-08 오전 7:58:14
한국해운연합' 출범…위기 돌파구 찾을까
 
우리나라 해운산업의 재도약을 위해 14개 국적선사가 협력체를 구성하여 활로 모색에 나선다.

한국선주협회에 따르면 8일 오후 여의도 해운빌딩에서 국적 컨테이너 선사 간 협력체인 ‘한국해운연합(Korea Shipping Partnership, KSP)’ 출범식을 갖는다.

14개 국적선사가 모두 참여하는 협의체는 이번이 처음이다. 참여 방식은 공식적으로 자율적이지만, 사실상 모든 선사가 환영하고 있는 분위기는 아니다.

이날 출범식에서는 14개 선사 간 협력 의지를 다지는 업무협약 체결식이 진행될 예정이다. 참여 선사들은 협약을 통해 ▲ 선복의 교환 확대 ▲ 항로의 합리화 ▲ 신규항로의 공동 개설 ▲ 해외 터미널의 공동 확보 등을 공동으로 추진하기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합의할 계획이다.

선주협회는 "올해 하반기까지 운영규정을 마련하고, 합리화 대상 항로를 검토하는 등 사전 준비를 실시하고,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운영을 시작할 계획"이라고 전했다.



해운산업팀
프린트

제 목
작성자
등록일
기사 내용에 대한 여러분의 생각을 적어주세요.
 

 
외항
한국해양수산연수원, ..
KSS해운, 3500..
한국형 LNG 추진선..
내항
'연안해운 종합발전전..
제주-목포 선박 취항..
장수익 해운조합 사업..
항만
부산 감천항 항만순찰..
“대산항 적극 이용해..
항만건설산업발전포럼,..
물류
한샘 물류자회사 '한..
“택배기사 처우 개선..
물류시설 정책 7대 ..
수산/환경
수산가공식품 소개 및..
2018년부터 어업인..
양식산업 미래를 본다..
여객/레져
부산항국제여객선 출국..
해양치유산업 육성에 ..
페리로 남해안 일주한..
사람들/단신
동방그룹, 창업주 장..
해양환경관리공단 이사..
순직한 故 김원 주무..
해경/해군
해경교육원, 차세대 ..
제4대 중앙해양특수구..
박경민 해경청장 “낚..
외신
IRS, launch..
IRClass str..
India appro..
조선
악천후 심해 500m..
제14회 조선해양의 ..
조선업 회복 바람타고..
기고/ 최초로 다짐했..
기고/ 오직 국민의 ..
기고/ 생존 수영으로..
사업자등록번호: 104-81-25660 / 대표자: 윤여상 / 본사주소: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 65길 23, 1307호 (여의도동, 코오롱포레스텔)
Copyright (c) 2004 해사신문. All right reserved. 개인정보 관리책임 : 윤여상